메뉴 건너뛰기

희망칼럼

본문시작

100 년 성업이 될 100 개 햇빛교당

     

종교의 탄생 배경은 그 시대의 아픔을 치유하고 새로운 희망과 대안을 마련하는 데 있을 것이다 . 그 새로운 호흡은 깊고 길어 몇 천 년을 사용해도 마르지 않는 깊은 바다와 같다 .

 

대종사님이 대각을 하고 회상을 펴신 지 100 년이다 . 이 시대에 맞는 치유와 대안은 무엇일까 ? 그 이전에 이 시대에 가장 시급한 문제는 무엇인가를 찾는 것이 순서일 것이다 .

우리 원불교인들의 대안은 한 국가와 민족 그리고 작은 사상을 넘은 지구시민의 정신이어야 한다 . 이 세계주의의 시각으로 볼 때 시대의 가장 큰 위협은 지구상에서 숱하게 되풀이되는 자연재해와 환경문제이다 . 인간의 욕망을 쫓아 이뤄진 개발과 성장으로 인해 고통 받던 자연의 역습 이 지구촌 곳곳을 아프게 한다 .

 

지구온난화로 인한 기후재앙은 세계 곳곳을 재난 현장으로 만든다 . 지구온난화의 가장 큰 주범은 이산화탄소이다 . 한국은 현재 53 기의 석탄화력발전소를 운행하고 있다 . 그런데 2025 년까지 24 기를 추가해 총 77 기의 석탄화력발전소를 운행할 계획이라고 한다 . 아이러니하게도 그때가 되면 전력 예비율은 30 퍼센트 (%) 가 넘는다 . 한국은 이산화탄소 배출 세계 7 위이고 , 석탄 수입 세계 4 위이다 .

 

한때 기후온난화의 대안으로 떠올랐던 원자력발전은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인류가 가장 피해야 할 에너지원이 되었다 . 2012 년 한수원 ( 한국수력원자력주식회사 ) 자료에 따르면 , 1 년 동안 547.12 조 베크렐 (Bq) 의 방사능이 누출되었다 . 지난 30 년 동안 누출된 방사능물질의 양은 원전사고 6 등급에 해당하는 수치라는 보고도 있다 . 인류 최악의 사고였던 후쿠시마와 체르노빌 원전사고가 7 등급이었음을 감안하면 이미 원전사고를 당한 것이나 마찬가지인 셈이다 .

대표 에너지원인 석탄화력과 원자력발전은 자연의 역습 을 더욱 부채질할 뿐이다 . 그래서 전기 없는 사회 가 불가능한 이 시대 , 대안을 찾는 일은 더욱 시급해졌다 .

유럽연합 (EU) 16% 이상의 전기를 태양광에너지 , 육상풍력과 해상풍력 , 소수력발전 , 지열 등 재생가능에너지로 생산하고 있다 . 덴마크는 32%, 오스트리아는 68% 의 전기를 재생가능에너지로 생산한다 . 원자력발전과 화력발전은 이제 곧 지구상에서 사라질 사양산업으로 자리 잡은 지 오래이다 . 그러나 한국의 대안에너지 현주소는 3 퍼센트로 세계 꼴찌 수준이다 .

100 년의 원불교는 이 시대의 큰 숙제가 되어버린 에너지 문제를 풀기 위해 ‘100 개 햇빛교당 실현에 도전하고 있다 . 원기 99 년부터 100 주년이 되는 101 년까지 100 개 햇빛교당으로 천지에 보은하기 위해 햇빛모임을 전국과 해외에서 진행하고 있다 .

전주 덕진교당을 1 호점으로 시작한 햇빛교당은 함열교당 , 가락교당 , 김제교당 , 화천교당으로 이어졌으며 , 한겨레중고등학교에 250kW 의 대형 햇빛발전소를 설치해 100 개 햇빛교당의 가능성을 넓혀 주었다 . 또한 송산효도마을 , 고창보은의 집 등 사회복지시설 옥상에 올린 햇빛발전소는 이후 원불교 건물 곳곳에 햇빛을 모아낼 수 있도록 한 좋은 사례이다 .

원기 100 년이 되면서 송천교당 , 홍제교당 , 도원교당 , 서광주교당 등 교당 햇빛발전소가 줄을 잇고 있으며 , 석탄과 원자력발전으로 생산하는 전기를 끊고 햇빛에너지로 100% 전기생산을 선언한 탄소제로 에너지자립교당 까지 나타났다 . 영등포교당은 옥상 위에 3kW 소형 햇빛발전소를 올리고 에너지슈퍼마켓을 통한 절전운동으로 100% 자연에너지로의 자립을 목표로 한다 .

인연 있는 교당에 자신의 이름으로 3kW 소형 햇빛발전소를 기부하는 햇빛 달기 - 연원교당 프로젝트에 출 · 재가 교도들의 참여가 이어지고 있다 . 곧 전력난으로 교화에 어려움을 겪는 해외교당 가운데 햇빛연원 1 호점이 탄생할 것이라는 소식도 들린다 .

이웃 종교와 세계인들은 탄생 100 년을 맞아 지속가능한 삶과 생명을 위해 자연 속에서 에너지대안을 만들어가는 원불교의 햇빛교당 행보에 주목하고 있다 .

 

지난 4 월 말 서울에서 열린 기후변화 대응 아시아 시민사회 컨퍼런스 에서 발표한 원불교 100 개 햇빛교당 사례는 60 개국의 참가자들에게 큰 박수갈채를 받았고 , 6 3 일 독일 본에서 열리는 유엔기후변화회의 (UNFCCC) 에 초청받기까지 했다 . 영성에 기반한 기후변화운동을 벌이는 활동가들은 종교가 관념에 그치지 않고 시대의 문제를 치유하고 적극 대안을 찾아가는 우리 원불교의 활동에 주목하였다 . ‘100 Solar Temples' (100 개의 햇빛교당 ) 라는 아이템은 기후변화를 멈추기 위한 종교적 대응에 영감을 주었다 .

 

대종사님이 큰 깨달음을 얻고 병든 사회의 치유와 미래 대안의 기틀을 세웠던 영산성지에는 아이러니하게도 인류 위협 에너지원을 만드는 영광 한빛원자력발전소가 불과 7km 남짓 거리에 있다 . ‘ 원불교와 에너지순환운동 이 원불교인에게 태생적 숙제임을 일깨워주는 대목이다 .

물질의 노예생활을 정신개벽으로 극복하라는 대종사님의 일성은 물질의 상징이 된 화석에너지로부터 벗어나 태양과 바람의 나라로 뚜벅뚜벅 걸어가라 는 가르침에 다름 아니다 .

 

원불교인들이 천지보은자가 되는 길은 이미 이 회상이 열릴 때부터 만들어졌다고 할 수 있다 . 우리는 그 길을 뚜벅뚜벅 걸어 원불교 100 년 성업이 된 100 개의 햇빛발전소 , 햇빛교당을 만들어 가는 데 적극 나서야 한다 . 평화롭고 지속가능한 삶이 가능한 햇빛과 바람의 세계로 가는 길 원불교 100 년의 새로운 비전이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 원기 101년을 빛낼 원불교 키워드 정상덕 2016.01.17 291
26 새 시대를 여는 명당, 영산성지(원불교신문,10월) 정상덕 2015.10.06 557
25 한국은, 원불교 성지이다.(8월 28일 원불교 신문) 정상덕 2015.08.26 354
24 '안된다' 바이러스(원불교 신문. 7월 12일) 이인선 2015.07.16 447
» 100년 성업이 될 100개 햇빛교당(원불교신문. 6월 8일) 정상덕 2015.06.08 534
22 깨달음 얻어 부처가 되라! 이인선 2015.05.01 570
21 원불교100년성업과 세월호 정상덕 2015.04.27 638
20 봄, 원불교 원년과 100년 정상덕 2015.03.24 623
19 100년성금, 개벽종자로 새겨 이인선 2015.02.13 578
18 원불교100년! 교화의 동맥경화를 풀 수 있는 찬스다_월간원광 이인선 2015.02.04 709
17 원불교100년, 청소년 교화와 교화단 교화 이인선 2015.01.02 685
16 대서원의 첫 새벽을 맞아 이인선 2015.01.02 611
15 원불교 100년 1월 1일 아침 어떻게 맞이할 것인가? 정상덕 2014.12.01 703
14 원불교 100년 비전과 나의 희망! 정상덕 2014.07.30 1016
13 [원100 희망편지 13호] 미국 교화의 개척자이자 후원자 신산 김양수 종사님 송재도 2013.04.03 1286
12 [원100 희망편지 12호] 총부의 봄소식을 전해드려요~ file 송재도 2013.04.02 1179
11 희망 11호 김양진 2012.09.05 1549
10 희망10 김양진 2012.05.23 1509
9 희망9 김양진 2012.05.23 1346
8 희망8 김양진 2012.05.23 1423